Wednesday, August 6, 2008

달팽이가 만난 하늘

코스모스를 사랑한 나비가 있었다.

코스모스를 사랑한 나비는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이 코스모스라고 했다.

코스모스는 따사로운 햇살을 닮았고,

반짝이는 별빛을 닮았고,

달콤한 봄 향기의 포근함을 닮았다고 했다.

코스모스는 떠나야 할 시간이 되자,

나비가 걱정이 되었다.

떠나고 난 뒤 슬퍼하고 있을 나비가 걱정이되어,

코스모스는 나비에게 이별을 고했다.

그것이 유일하게 나비를 위한 일이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코스모스는 나비의 곁을 떠나갔다.

하지만 시들어 버린 코스모스 곁에서도

나비는 떠나지 않았다.

달팽이가 그 까닭을 물었다.

그러자 나비가 대답했다.

"나는 이곳에서 코스모스와의 사랑을 기억 하려고해..
헤어졌다 한들 그것이 바로 사랑인거야..."

- "달팽이가 만난 하늘" 中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