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August 9, 2008

우리는 반드시 죽기 때문이다.

존 키팅
"시간이 있을 때 장미 봉우리를 거두라"
이걸 라틴어로 표현하면 '카르페 디엠' 이지. 이게 무슨 뜻인지 아는 사람?

믹스
'카르페 디엠', 그것은 현재를 즐기라는 말입니다.

존 키팅
'현재를 즐겨라', '시간이 있을 때 장미 봉우리를 거두라'
왜 시인이 이런 말을 썼지?

찰리
그건 시인이 성질이 급해서요.

존 키팅
아니, 땡, 대답에 응해준건 고맙네. 왜냐하면 우리는 반드시 죽기 때문이다.
믿거나 말거나, 여기 있는 우리 각자 모두 언젠가는 숨이 멎고 차가워져서 죽게되지.
(역대 선배들의 사진을 쳐다보며) 이쪽으로 와서 과거의 얼굴들을 지켜봐라.
여러번 이 방을 왔어도 유심히 본 적은 없었을 거다.
너희와 별로 다르지 않을거야. 그렇지? 머리모양도 같고, 너희처럼 세상을 그들 손에 넣어 위대한 일을 할거라 믿고, 그들의 눈도 너희들처럼 희망에 가득 차 있다
하지만 그 당시 그들의 능력을 발휘할 시기를 놓친 것일까?
왜냐하면 이 사람들은 죽어서 땅에 묻혀 있는지 오래다. 하지만 여러분들이 잘 들어보면 그들의 속삭임이 들릴 것이다.
자, 귀를 기울여 봐, 들리나? 카르페, 들리나? 카르페, 카르페 디엠.
현재를 즐겨라. 인생을 독특하게 살아라!

-영화 中 죽은시인의 사회

John Keating
"gather ye rosebuds while ye may,"
The Latin term for that sentiment is Carpe Diem. Who knows what that means?

Meeks
Carpe Diem. That's seize the day".


John Keating
" Seize the day." " Gather ye rosebud while ye may."
Why does the writer use these lines?

Charlie
Because he's in a hurry

John Keating
No. Ding. Thanks for playing anyway. Because we are food for worm lads.
Because, believe it or not, each of us in this room is one day
going to stop breathing, turn cold, and die.
I would like you to step forward over here and persue some faces from the past.
You've walked past them many times, but I don't think you've really looked at them.
They're not taht different from you, are they? Same haircuts, full of
hormones, just like you. Invincible, just like you feel.
The world is their oyster. They believe they're destined for great things just like many of you. Their eyes are full of hope, just like you.
Did they wait until it was too late to make from their live even one iota of what they were capable?
Because gentlemen, those boys are fertilizing daffodils. If you listen real
close, you can hear them whisper their legacy to you. Go on, lean in.
Listen. You hear it? Carpe, Carpe. Carpe Diem. Seize the day boys. Make
your lives extraordinary.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