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August 9, 2008

소설속에서

사랑이란 오래 갈수록 처음처럼 그렇게 짜릿짜릿한 게 아니야.

그냥 무덤덤해지면서 그윽해지는 거야.

아무리 좋은 향기도 사라지지 않고 계속 나면 그건 지독한 냄새야.

살짝 사라져야만 진정한 향기야.

사랑도 그와 같은 거야.

사랑도 오래되면 평생을 같이하는 친구처럼 어떤 우정 같은 게 생기는 거야.

- 정호승의 '연인' 중에서


오늘은 당신 생일이지만 내생일도 돼

왜냐하면 당신이 오늘 안 태어났으면

나는 태어날 이유가 없잖아.

- 은희경의 '빈처' 중에서


죽음이나 이별이 슬픈 까닭은

우리가 그 사람에게 더 이상 아무것도 해줄 수 없기 때문이야.

잘해주든 못해주든.. 한 번 떠나버린 사람한테는 아무것도 해줄 수 없기 때문에

사랑하는 사람이 내 손길이 닿지 못하는 곳에 있다는 사실 때문에.. 우리는 슬픈거야

- 위기철의 '아홉살 인생' 중에서


잊으려고 하지 말아라

생각을 많이 하렴. 아픈 일일수록 그렇게 해야 해

생각하지 않으려고 하면 잊을 수도 없지

무슨 일에든 바닥이 있지 않겠니?

언젠가는 발이 거기에 닿겠지

그 때 탁 차고 솟아오르는 거야


- 신경숙의 '기차는 일곱시에 떠나네' 중에서



세상을 살면서 슬픈 일이란

사랑하는 사람에게 '사랑한다'고 말할 수 없고

사랑하는 사람의 사랑스러운 몸을 어루만질 수 없는 일이다.

하지만 그보다 더 슬픈 건 내 마음으로부터 먼 곳으로

이제는 되돌릴 수 없는 먼 곳으로 더이상 사랑해서는 안 되는

다른 남자의 품으로 내 사랑을 멀리 떠나보내는 일이다.

하지만 그보다 더 슬픈.. 세상에서 가장 슬픈 사랑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세상을 살았고 그 사랑을 위해 죽을 결심을 했으면서도

그 사랑을 두고 먼저 죽은 일이다.

- 허병무의 '남자의 향기' 중에서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이 뭔지 아니?"

"흠... 글쎄요, 돈버는 일? 밥먹는 일?"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은 사람이 사람의 마음을 얻는 일이란다.

각각의 얼굴만큼 다양한 각양각색의 마음을 순간에도 수만 가지의 생각이 떠오르는데

그 바람 같은 마음이 머물게 한다는 건

정말 어려운 거란다."

- 생텍쥐페리의 '어린왕자' 중에서

No comments:

Post a Comment